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문 대통령, 조국 청문보고서 6일까지 송부 요청…청문회 없이 임명?
입력 2019.09.03 (21:05) 수정 2019.09.03 (21:5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검찰 수사가 이렇게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은 조국 후보자의 청문 보고서를 6일까지 보내달라고 국회에 다시 요청했습니다.

일정상 수순으로 보면 이르면 7일 임명이 가능합니다.

청와대는 어제(2일) 기자간담회에서 의혹이 상당부분 해소됐고, 법무장관 업무 수행에 결격 사유가 없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김지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문 대통령이 국회에 추가로 부여한 시간은 나흘입니다.

순방 중인 문 대통령은 조국 후보자 등 인사청문 대상자 6명에 대한 청문 보고서를 6일까지 보내달라고 국회에 다시 요청했습니다.

국회가 제출 시한인 2일까지 보고서를 보내지 않자, 사실상 조 후보자 임명 수순을 밟는 겁니다.

[윤도한/청와대 국민소통수석 : "동남아 3개국을 순방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9월 6일 귀국해 이들 후보자들에 대한 임명 여부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청문 보고서 제출 시한을 나흘로 잡은 건 순방 일정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당초 사흘로 하려 했지만 이럴 경우 6일에 임명 여부를 결정하게 되는데, 문 대통령이 6일 저녁에 귀국하는 만큼 보고서를 다 보고 결정하기 위해 나흘로 정했다는 겁니다.

야당의 반발을 고려해 순방 중 임명하는 건 피하면서, 여야가 극적으로 합의해 청문회를 열 가능성도 대비한 결정으로 보입니다.

국회가 6일까지도 보고서를 보내지 않으면, 문 대통령은 이르면 7일 조 후보자 등을 임명할 것으로 보입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조 후보자에 대한 청와대 입장은 변함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기자간담회에서 대부분의 의혹이 해소됐고, 조 후보자가 법무부 장관 업무를 수행하는데 결격 사유가 없다고 판단하고 있다는 겁니다.

현 정부 들어 청문 보고서 채택 없이 임명된 장관급 인사는 현재까지 16명입니다.

문 대통령이 조 후보자를 임명하면, 현 정부 들어 청문회 없이 임명되는 첫 번째 장관이 됩니다.

KBS 뉴스 김지선입니다.
  • 문 대통령, 조국 청문보고서 6일까지 송부 요청…청문회 없이 임명?
    • 입력 2019-09-03 21:07:40
    • 수정2019-09-03 21:54:22
    뉴스 9
[앵커]

검찰 수사가 이렇게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은 조국 후보자의 청문 보고서를 6일까지 보내달라고 국회에 다시 요청했습니다.

일정상 수순으로 보면 이르면 7일 임명이 가능합니다.

청와대는 어제(2일) 기자간담회에서 의혹이 상당부분 해소됐고, 법무장관 업무 수행에 결격 사유가 없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김지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문 대통령이 국회에 추가로 부여한 시간은 나흘입니다.

순방 중인 문 대통령은 조국 후보자 등 인사청문 대상자 6명에 대한 청문 보고서를 6일까지 보내달라고 국회에 다시 요청했습니다.

국회가 제출 시한인 2일까지 보고서를 보내지 않자, 사실상 조 후보자 임명 수순을 밟는 겁니다.

[윤도한/청와대 국민소통수석 : "동남아 3개국을 순방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9월 6일 귀국해 이들 후보자들에 대한 임명 여부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청문 보고서 제출 시한을 나흘로 잡은 건 순방 일정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당초 사흘로 하려 했지만 이럴 경우 6일에 임명 여부를 결정하게 되는데, 문 대통령이 6일 저녁에 귀국하는 만큼 보고서를 다 보고 결정하기 위해 나흘로 정했다는 겁니다.

야당의 반발을 고려해 순방 중 임명하는 건 피하면서, 여야가 극적으로 합의해 청문회를 열 가능성도 대비한 결정으로 보입니다.

국회가 6일까지도 보고서를 보내지 않으면, 문 대통령은 이르면 7일 조 후보자 등을 임명할 것으로 보입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조 후보자에 대한 청와대 입장은 변함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기자간담회에서 대부분의 의혹이 해소됐고, 조 후보자가 법무부 장관 업무를 수행하는데 결격 사유가 없다고 판단하고 있다는 겁니다.

현 정부 들어 청문 보고서 채택 없이 임명된 장관급 인사는 현재까지 16명입니다.

문 대통령이 조 후보자를 임명하면, 현 정부 들어 청문회 없이 임명되는 첫 번째 장관이 됩니다.

KBS 뉴스 김지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