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美 법무부, 범죄율 최다 도시에 ‘무자비한 추격’ 작전 발표
입력 2019.12.20 (10:54) 수정 2019.12.20 (11:01)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 내에서 강력범죄 발생률이 가장 높은 7개 도시에 대해 미 법무부가 앞으로 대대적인 단속을 벌이는 '무자비한 추격 작전'을 시작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윌리엄 바 미 법무부 장관은 관련 기자회견에서 디트로이트, 앨버커키, 볼티모어 등 7개 도시에 대해 연방 수사 및 단속 병력을 보강하고 경찰관 수도 늘리겠다는 계획을 전했습니다.

이번 특별 단속을 위해서는 연방 자금 7100만 달러를 투입해 비용을 충당할 예정이라고 바 장관은 덧붙였습니다.
  • [지구촌 Talk] 美 법무부, 범죄율 최다 도시에 ‘무자비한 추격’ 작전 발표
    • 입력 2019-12-20 10:56:51
    • 수정2019-12-20 11:01:59
    지구촌뉴스
미국 내에서 강력범죄 발생률이 가장 높은 7개 도시에 대해 미 법무부가 앞으로 대대적인 단속을 벌이는 '무자비한 추격 작전'을 시작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윌리엄 바 미 법무부 장관은 관련 기자회견에서 디트로이트, 앨버커키, 볼티모어 등 7개 도시에 대해 연방 수사 및 단속 병력을 보강하고 경찰관 수도 늘리겠다는 계획을 전했습니다.

이번 특별 단속을 위해서는 연방 자금 7100만 달러를 투입해 비용을 충당할 예정이라고 바 장관은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