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국경 폐쇄, 항공편 중단…각국 바이러스 차단 ‘초강수’
입력 2020.01.31 (19:16) 수정 2020.01.31 (19:47)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국제적으로 확산일로에 있자 각국이 바이러스 차단을 위해 초강수 카드를 꺼내들고 있습니다.

러시아는 중국쪽 국경을 폐쇄했고 이탈리아는 중국 노선 항공편 운항을 전면 금지시켰습니다.

이호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러시아 정부가 중국과 국경을 접한 4300km에 이르는 극동지역 국경을 폐쇄한다고 밝혔습니다.

중국인에게 전자비자 발급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러시아에선 아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나오지 않았지만 바이러스 유입 가능성을 사전에 차단하겠다는 의도입니다.

[미하일 미슈스틴/러시아 총리 : "모든 당사자들에게 극동지역 국경 폐쇄 조치를 오늘 통보하고 있습니다."]

몽골 정부도 지난 27일 중국과 접경지대를 이미 폐쇄했고 카자흐스탄 역시 중국과의 모든 수송망을 중단시켰습니다.

첫 확진 환자가 나온 이탈리아는 중국을 오가는 모든 항공편의 운항을 전면 중단하는 조처를 취했습니다.

[주세페 콘테/이탈리아 총리 : "예방적 원칙에 따라 가장 엄격하게 모든 대책을 취하고 있습니다."]

이스라엘 정부 역시 중국발 항공기의 자국내 착륙을 잠정 중단시키는 등 중국과의 하늘길 차단 행렬에 동참했습니다.

루프트한자와 브리티시항공, 에어프랑스, 터키 항공 등 유럽 주요 항공사들은 다음달 초까지 중국 노선 항공편을 이미 전면 혹은 일부 중단한 상태입니다.

세계보건기구의 비상사태 선포가 나오자 미국 국무부는 자국민들에게 중국에 여행 가지 말라는 경보를 내렸습니다.

네 단계 여행경보 가운데 최고 수준으로 격상시킨 것입니다.

또 중국에 체류 중인 이들은 출국을 고려하라고 권고하는 한편, 여행 제한 조치가 사전 예고 없이 시행될 수 있음을 경고했습니다.

KBS 뉴스 이호을입니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국경 폐쇄, 항공편 중단…각국 바이러스 차단 ‘초강수’
    • 입력 2020-01-31 19:19:46
    • 수정2020-01-31 19:47:06
    뉴스 7
[앵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국제적으로 확산일로에 있자 각국이 바이러스 차단을 위해 초강수 카드를 꺼내들고 있습니다.

러시아는 중국쪽 국경을 폐쇄했고 이탈리아는 중국 노선 항공편 운항을 전면 금지시켰습니다.

이호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러시아 정부가 중국과 국경을 접한 4300km에 이르는 극동지역 국경을 폐쇄한다고 밝혔습니다.

중국인에게 전자비자 발급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러시아에선 아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나오지 않았지만 바이러스 유입 가능성을 사전에 차단하겠다는 의도입니다.

[미하일 미슈스틴/러시아 총리 : "모든 당사자들에게 극동지역 국경 폐쇄 조치를 오늘 통보하고 있습니다."]

몽골 정부도 지난 27일 중국과 접경지대를 이미 폐쇄했고 카자흐스탄 역시 중국과의 모든 수송망을 중단시켰습니다.

첫 확진 환자가 나온 이탈리아는 중국을 오가는 모든 항공편의 운항을 전면 중단하는 조처를 취했습니다.

[주세페 콘테/이탈리아 총리 : "예방적 원칙에 따라 가장 엄격하게 모든 대책을 취하고 있습니다."]

이스라엘 정부 역시 중국발 항공기의 자국내 착륙을 잠정 중단시키는 등 중국과의 하늘길 차단 행렬에 동참했습니다.

루프트한자와 브리티시항공, 에어프랑스, 터키 항공 등 유럽 주요 항공사들은 다음달 초까지 중국 노선 항공편을 이미 전면 혹은 일부 중단한 상태입니다.

세계보건기구의 비상사태 선포가 나오자 미국 국무부는 자국민들에게 중국에 여행 가지 말라는 경보를 내렸습니다.

네 단계 여행경보 가운데 최고 수준으로 격상시킨 것입니다.

또 중국에 체류 중인 이들은 출국을 고려하라고 권고하는 한편, 여행 제한 조치가 사전 예고 없이 시행될 수 있음을 경고했습니다.

KBS 뉴스 이호을입니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