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전국 집중호우
대전·세종·충남·호우경보…이 시각 대전천
입력 2020.08.09 (06:06) 수정 2020.08.09 (06:5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현재 대전, 세종, 충남지역에는 호우경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대전 대전천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박지은 기자 현재 상황 어떻습니까?

[리포트]

네, 현재 대전은 빗줄기가 조금씩 굵어지고 있습니다.

쉴 새 없이 내리는 비로 하천 수위가 높아져 제가 나와 있는 대전천 주변 하상도로도 통행이 일부 제한되고 있습니다.

통제구간은 대전 하상도로 대흥교에서 문창교 구간과

대청댐 방류로 주의가 예상되는 현도교 하류 하상도로 구간입니다.

기상청은 새벽 2시를 기해 대전 세종 충남지역에 호우경보를 확대 발표했는데요.

충남 홍성 예산 보령 등에는 시간당 30에서 50밀리미터 정도의 강한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어제부터 내린 비로 충남 서천의 누적강수량이 117.5mm를 기록했고 충남 부여 양화, 논산 등에도 100mm를 넘는 비가 내렸습니다.

집중호우가 이어지면서 전북 용담댐의 저수율이 90%를 넘어서 초당 2900톤씩 물을 방류하고 있는데요.

이에 따라 댐 아래에 있는 충남 금산지역의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금산군 제원면 제원리, 대산리, 천내리, 용화리 금산군 부리면 평촌리, 수통리, 예미리 등이 순식간에 물에 잠겼고 마을 주민 245명은 인근 제원초등학교와 마을회관 등으로 긴급 대피했습니다.

여기에 대청댐도 저수율이 76%를 넘어서면서 방류량을 초당 3000천톤까지 늘려 대전시 신대동과 봉산동 지역 저지대와 농경지 침수에도 대비하셔야 겠습니다.

기상청은 대전과 세종 충남지역에 모레까지 100에서 300mm, 많은 지역은 500밀리미터까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돼 비 피해 없도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해보입니다.

지금까지 대전 대전천에서 KBS뉴스 박지은입니다.
  • 대전·세종·충남·호우경보…이 시각 대전천
    • 입력 2020-08-09 06:08:38
    • 수정2020-08-09 06:59:11
[앵커]

현재 대전, 세종, 충남지역에는 호우경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대전 대전천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박지은 기자 현재 상황 어떻습니까?

[리포트]

네, 현재 대전은 빗줄기가 조금씩 굵어지고 있습니다.

쉴 새 없이 내리는 비로 하천 수위가 높아져 제가 나와 있는 대전천 주변 하상도로도 통행이 일부 제한되고 있습니다.

통제구간은 대전 하상도로 대흥교에서 문창교 구간과

대청댐 방류로 주의가 예상되는 현도교 하류 하상도로 구간입니다.

기상청은 새벽 2시를 기해 대전 세종 충남지역에 호우경보를 확대 발표했는데요.

충남 홍성 예산 보령 등에는 시간당 30에서 50밀리미터 정도의 강한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어제부터 내린 비로 충남 서천의 누적강수량이 117.5mm를 기록했고 충남 부여 양화, 논산 등에도 100mm를 넘는 비가 내렸습니다.

집중호우가 이어지면서 전북 용담댐의 저수율이 90%를 넘어서 초당 2900톤씩 물을 방류하고 있는데요.

이에 따라 댐 아래에 있는 충남 금산지역의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금산군 제원면 제원리, 대산리, 천내리, 용화리 금산군 부리면 평촌리, 수통리, 예미리 등이 순식간에 물에 잠겼고 마을 주민 245명은 인근 제원초등학교와 마을회관 등으로 긴급 대피했습니다.

여기에 대청댐도 저수율이 76%를 넘어서면서 방류량을 초당 3000천톤까지 늘려 대전시 신대동과 봉산동 지역 저지대와 농경지 침수에도 대비하셔야 겠습니다.

기상청은 대전과 세종 충남지역에 모레까지 100에서 300mm, 많은 지역은 500밀리미터까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돼 비 피해 없도록 각별한 주의가 필요해보입니다.

지금까지 대전 대전천에서 KBS뉴스 박지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