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전국 집중호우
또다시 호우특보…강원도 추가 피해 우려
입력 2020.08.09 (10:34) 수정 2020.08.09 (10:46)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강원도 영서 지역에도 또다시 호우특보가 내려졌습니다.

이미 많은 비가 내린 지역이어서 추가 피해가 우려되는데요.

현장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노지영 기자, 지금 강원도 상황 어떻습니까?

[기자]

네, 춘천 지역에는 어제(8일) 저녁 무렵부터 비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밤사이 빗줄기가 굵어졌다 가늘어졌다를 반복하더니 지금은 제법 강한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최근 강원 영서 지역에 내린 폭우로 한강 수계 댐들이 방류를 계속하면서 지금은 소양강 물도 많이 불어난 상탭니다.

현재 강원 영서지역에는 호우 경보가 내려지는 등 강원 전역에 호우 특보가 발효돼 있습니다.

어제(8일)부터 내린 비의 양은 원주 부론과 양구가 80mm를 넘었습니다.

모레(11일)까지 강원 영서 지역을 중심으로 100에서 300㎜, 특히 철원과 화천 등 강원 중북부에는 많게는 500㎜가 넘는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지난 750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져 침수 피해를 입었던 철원 생창리 등 접경지역 마을은 복구 작업을 채 마치기도 전에 큰 비가 예보되면서 추가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입니다.

이미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약해진 강원도는 산사태 위험도 커지고 있습니다.

산림청은 강원도 산사태 위기 경보를 '심각' 단계로 격상했고, 영월에는 산사태 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강원 영서지역에는 열흘 동안 장맛비가 이어지고 있어 산사태 우려지역이나 저지대 침수 위험지역에 계신 분들은 기상 정보를 수시로 확인하며 비 피해 예방에 각별히 주의하셔야 겠습니다.

지금까지 춘천 소양강에서 KBS 뉴스 노지영입니다.

촬영기자:고명기 박영웅/영상편집:김동하
  • 또다시 호우특보…강원도 추가 피해 우려
    • 입력 2020-08-09 10:44:54
    • 수정2020-08-09 10:46:29
[앵커]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강원도 영서 지역에도 또다시 호우특보가 내려졌습니다.

이미 많은 비가 내린 지역이어서 추가 피해가 우려되는데요.

현장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노지영 기자, 지금 강원도 상황 어떻습니까?

[기자]

네, 춘천 지역에는 어제(8일) 저녁 무렵부터 비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밤사이 빗줄기가 굵어졌다 가늘어졌다를 반복하더니 지금은 제법 강한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최근 강원 영서 지역에 내린 폭우로 한강 수계 댐들이 방류를 계속하면서 지금은 소양강 물도 많이 불어난 상탭니다.

현재 강원 영서지역에는 호우 경보가 내려지는 등 강원 전역에 호우 특보가 발효돼 있습니다.

어제(8일)부터 내린 비의 양은 원주 부론과 양구가 80mm를 넘었습니다.

모레(11일)까지 강원 영서 지역을 중심으로 100에서 300㎜, 특히 철원과 화천 등 강원 중북부에는 많게는 500㎜가 넘는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지난 750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져 침수 피해를 입었던 철원 생창리 등 접경지역 마을은 복구 작업을 채 마치기도 전에 큰 비가 예보되면서 추가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입니다.

이미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약해진 강원도는 산사태 위험도 커지고 있습니다.

산림청은 강원도 산사태 위기 경보를 '심각' 단계로 격상했고, 영월에는 산사태 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강원 영서지역에는 열흘 동안 장맛비가 이어지고 있어 산사태 우려지역이나 저지대 침수 위험지역에 계신 분들은 기상 정보를 수시로 확인하며 비 피해 예방에 각별히 주의하셔야 겠습니다.

지금까지 춘천 소양강에서 KBS 뉴스 노지영입니다.

촬영기자:고명기 박영웅/영상편집:김동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