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북 공무원 피살 사건
정 총리 “北 만행 강력 규탄…책임있는 조치 촉구”
입력 2020.09.25 (08:57) 수정 2020.09.25 (08:59) 정치
정세균 국무총리는 서해 북단 소연평도 해상에서 실종된 공무원이 북한 측의 총격으로 살해된 사건과 관련해 “무장도 하지 않은 우리 국민에 대한 만행을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모두발언에서 “충격적인 사건이 발생했다”며 이같이 말하고 “북한 당국의 책임 있는 답변과 조치를 촉구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고인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께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것보다 더 소중한 가치는 없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정 총리 “北 만행 강력 규탄…책임있는 조치 촉구”
    • 입력 2020-09-25 08:57:58
    • 수정2020-09-25 08:59:23
    정치
정세균 국무총리는 서해 북단 소연평도 해상에서 실종된 공무원이 북한 측의 총격으로 살해된 사건과 관련해 “무장도 하지 않은 우리 국민에 대한 만행을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모두발언에서 “충격적인 사건이 발생했다”며 이같이 말하고 “북한 당국의 책임 있는 답변과 조치를 촉구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고인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께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것보다 더 소중한 가치는 없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