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식약처 “‘백색입자’ 독감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입력 2020.10.27 (19:03) 수정 2020.10.27 (20:24)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백색 입자가 발견돼 회수 조치된 독감 백신에 대해 검사한 결과, 유효성과 안전성에 영향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식약처는 오늘(27일) 브리핑에서 "회수 조치된 한국 백신의 코박스플루 4가 PF주에 대한 안전성을 동물 실험한 결과, 주사 부위 피부가 붉게 되는 등 일반적 반응 외에 특이 소견은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백색 입자는 백신을 구성하는 인플루엔자 단백질로 확인했다"며, 세계보건기구 표준품과 비교 실험 결과를 바탕으로 전문가와 논의한 결과 백신의 안전성과 유효성에는 큰 문제가 없는 것으로 판단했다고 전했습니다.
  • 식약처 “‘백색입자’ 독감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입력 2020-10-27 17:28:06
    • 수정2020-10-27 20:24:40
    뉴스7(창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백색 입자가 발견돼 회수 조치된 독감 백신에 대해 검사한 결과, 유효성과 안전성에 영향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식약처는 오늘(27일) 브리핑에서 "회수 조치된 한국 백신의 코박스플루 4가 PF주에 대한 안전성을 동물 실험한 결과, 주사 부위 피부가 붉게 되는 등 일반적 반응 외에 특이 소견은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백색 입자는 백신을 구성하는 인플루엔자 단백질로 확인했다"며, 세계보건기구 표준품과 비교 실험 결과를 바탕으로 전문가와 논의한 결과 백신의 안전성과 유효성에는 큰 문제가 없는 것으로 판단했다고 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