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삭감 논란’ 광주시 청년·출산 예산 증액 편성
입력 2020.12.10 (21:59) 수정 2020.12.10 (22:08)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예산 삭감으로 논란이 됐던 광주시 청년정책 예산과 출산·육아 지원 예산이 시의회 예결위 심의 과정에서 일부 증액 편성됐습니다.

광주시의회 예산결산위원회는 어제 예산안 심의에서 청년 일경험 드림사업 예산을 60억 원 늘리고, 청년 드림수당을 3억 원 늘리는 등 내년도 청년 정책 예산을 64억 원 증액했습니다.

시의회 예결위는 또, 출산·육아수당 예산도 상임위 조정안에서 150억 원 늘려 406억 원을 편성했습니다.
  • ‘삭감 논란’ 광주시 청년·출산 예산 증액 편성
    • 입력 2020-12-10 21:59:21
    • 수정2020-12-10 22:08:55
    뉴스9(광주)
예산 삭감으로 논란이 됐던 광주시 청년정책 예산과 출산·육아 지원 예산이 시의회 예결위 심의 과정에서 일부 증액 편성됐습니다.

광주시의회 예산결산위원회는 어제 예산안 심의에서 청년 일경험 드림사업 예산을 60억 원 늘리고, 청년 드림수당을 3억 원 늘리는 등 내년도 청년 정책 예산을 64억 원 증액했습니다.

시의회 예결위는 또, 출산·육아수당 예산도 상임위 조정안에서 150억 원 늘려 406억 원을 편성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