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양현종 두번째 등판도 호투, 높아지는 선발 가능성
입력 2021.05.01 (21:35) 수정 2021.05.01 (21:4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 프로야구 텍사스의 양현종이 메이저리그 두 번째 등판에서도 호투를 펼치며 선발 진입 가능성을 높였습니다.

양현종은 선발 아리하라가 6실점으로 무너지자 3회 투아웃에 등판했는데요,

완벽한 제구를 앞세워 보스턴의 강타선을 잠재웠습니다.

4회 스트라이크 존 구석으로 직구를 던져 루킹 삼진을 잡아냈고, 6회엔 볼과 스트라이크의 경계선을 파고드는 낮은 체인지업으로 타자를 공략했습니다.

4와 ⅓이닝 무실점에 탈삼진은 네 개, 안타와 볼넷을 하나씩만 내주는 완벽투를 선보였습니다.

평균자책점도 2.08로 내려갔는데, 우드워드 텍사스 감독도 양현종의 선발 등판 가능성을 거론하며 칭찬했습니다.
  • 양현종 두번째 등판도 호투, 높아지는 선발 가능성
    • 입력 2021-05-01 21:35:15
    • 수정2021-05-01 21:42:27
    뉴스 9
미국 프로야구 텍사스의 양현종이 메이저리그 두 번째 등판에서도 호투를 펼치며 선발 진입 가능성을 높였습니다.

양현종은 선발 아리하라가 6실점으로 무너지자 3회 투아웃에 등판했는데요,

완벽한 제구를 앞세워 보스턴의 강타선을 잠재웠습니다.

4회 스트라이크 존 구석으로 직구를 던져 루킹 삼진을 잡아냈고, 6회엔 볼과 스트라이크의 경계선을 파고드는 낮은 체인지업으로 타자를 공략했습니다.

4와 ⅓이닝 무실점에 탈삼진은 네 개, 안타와 볼넷을 하나씩만 내주는 완벽투를 선보였습니다.

평균자책점도 2.08로 내려갔는데, 우드워드 텍사스 감독도 양현종의 선발 등판 가능성을 거론하며 칭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