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포스코, 미얀마 군부 기업과 관계 단절해야”
입력 2021.05.04 (19:38) 수정 2021.05.04 (19:48) 뉴스7(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얀마 민주주의 지지 시민모임과 전국 금속노조는 오늘 서울 포스코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포스코에 미얀마 국영 석유가스회사에 대한 수익금 배당을 중단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이들은 포스코가 미얀마 가스전 사업 수익금 15%를 군부와 연계된 국영기업에 배당하고 있는데, 2018년 기준 배당금이 2천억 원에 이른다며 군부와의 관계 단절을 요구하는 만 4백여 명의 서명을 포스코 측에 전달했습니다.
  • “포스코, 미얀마 군부 기업과 관계 단절해야”
    • 입력 2021-05-04 19:38:27
    • 수정2021-05-04 19:48:48
    뉴스7(광주)
미얀마 민주주의 지지 시민모임과 전국 금속노조는 오늘 서울 포스코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포스코에 미얀마 국영 석유가스회사에 대한 수익금 배당을 중단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이들은 포스코가 미얀마 가스전 사업 수익금 15%를 군부와 연계된 국영기업에 배당하고 있는데, 2018년 기준 배당금이 2천억 원에 이른다며 군부와의 관계 단절을 요구하는 만 4백여 명의 서명을 포스코 측에 전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