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쓰레기 대란’…전주시, 적극적인 대처 촉구”
입력 2021.09.01 (19:11) 수정 2021.09.01 (19:17)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주시의회 허옥희 의원은 오늘(1) 임시회 5분 발언을 통해, 전주권 3개 폐기물 처리시설의 쓰레기 반입 저지 사례는 주민지원협의체가 요구 조건을 관철하기 위해 쓰레기 대란을 몰고 온 것이라며, 이런 악순환이 반복되지 않도록 전주시가 즉각 나서라고 촉구했습니다.

또 주민지원협의체가 폐기물처리시설 운영을 중단한 행위는 관련 법과 정부 해석을 무시한 것이라며, 시민의 위생과 편의를 위해서라도, 적극적인 행정조치가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쓰레기 대란’…전주시, 적극적인 대처 촉구”
    • 입력 2021-09-01 19:11:03
    • 수정2021-09-01 19:17:59
    뉴스7(전주)
전주시의회 허옥희 의원은 오늘(1) 임시회 5분 발언을 통해, 전주권 3개 폐기물 처리시설의 쓰레기 반입 저지 사례는 주민지원협의체가 요구 조건을 관철하기 위해 쓰레기 대란을 몰고 온 것이라며, 이런 악순환이 반복되지 않도록 전주시가 즉각 나서라고 촉구했습니다.

또 주민지원협의체가 폐기물처리시설 운영을 중단한 행위는 관련 법과 정부 해석을 무시한 것이라며, 시민의 위생과 편의를 위해서라도, 적극적인 행정조치가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