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선대 연구팀, 국내 첫 ‘위성 진동저감장치’ 개발
입력 2021.10.21 (07:57) 수정 2021.10.21 (08:57) 뉴스광장(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조선대 오현웅 교수팀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위성 진동저감 장치를 공동개발했습니다.

조선대는 스마트 이동체 융합 시스템 공학부 오현웅 교수와 박연혁 박사과정생이 위성의 핵심 부품인 진동저감 장치를 공동 개발해 독일 OHB사와의 수출 계약에 기여했다고 밝혔습니다.

조선대는 고해상도 영상 수요가 증가하면서 진동저감 장치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오교수팀의 이번개발이 국내 기술로 개발하고 수출한 최초 사례라는 데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 조선대 연구팀, 국내 첫 ‘위성 진동저감장치’ 개발
    • 입력 2021-10-21 07:57:31
    • 수정2021-10-21 08:57:02
    뉴스광장(광주)
조선대 오현웅 교수팀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위성 진동저감 장치를 공동개발했습니다.

조선대는 스마트 이동체 융합 시스템 공학부 오현웅 교수와 박연혁 박사과정생이 위성의 핵심 부품인 진동저감 장치를 공동 개발해 독일 OHB사와의 수출 계약에 기여했다고 밝혔습니다.

조선대는 고해상도 영상 수요가 증가하면서 진동저감 장치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오교수팀의 이번개발이 국내 기술로 개발하고 수출한 최초 사례라는 데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