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타이어 노조 총파업 돌입…공장 가동 일부 중단
입력 2021.11.24 (19:46) 수정 2021.11.24 (19:52)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노총과 민주노총 소속 한국타이어 양대 노조가 무기한 전면 총파업에 들어갔습니다.

한국타이어 노조는 지난 8월부터 사측과 임금협상을 진행했지만 진전이 없자 부분파업을 벌인 데 이어 오늘(24일)부터 대전과 금산공장 등 조합원 4천백여 명이 참여하는 총파업에 돌입했습니다.

이에 따라 3교대로 24시간 가동하던 대전과 금산공장의 생산이 일부 중단됐습니다.

노조 측은 지난해 한국타이어가 6천여억 원의 영업이익을 냈지만, 임금은 동결됐다며 올해 사측이 제시한 5% 인상안을 받아들이기 어렵다는 입장입니다.
  • 한국타이어 노조 총파업 돌입…공장 가동 일부 중단
    • 입력 2021-11-24 19:46:11
    • 수정2021-11-24 19:52:28
    뉴스7(대전)
한국노총과 민주노총 소속 한국타이어 양대 노조가 무기한 전면 총파업에 들어갔습니다.

한국타이어 노조는 지난 8월부터 사측과 임금협상을 진행했지만 진전이 없자 부분파업을 벌인 데 이어 오늘(24일)부터 대전과 금산공장 등 조합원 4천백여 명이 참여하는 총파업에 돌입했습니다.

이에 따라 3교대로 24시간 가동하던 대전과 금산공장의 생산이 일부 중단됐습니다.

노조 측은 지난해 한국타이어가 6천여억 원의 영업이익을 냈지만, 임금은 동결됐다며 올해 사측이 제시한 5% 인상안을 받아들이기 어렵다는 입장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