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대구·경북 여론조사] 군위군수 김진열31.4% vs 김영만53.4%
입력 2022.05.24 (19:28) 수정 2022.05.25 (18:45)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맞대결을 하는 군위군수 후보 두 명의 면면을 금방 보셨는데요.

이들을 바라보는 유권자들의 속마음은 어떨까요?

KBS와 영남일보의 공동여론조사.

김영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국민의힘이 군위군수 경선 맞상대로 정했던 김진열,김영만 두 후보.

우여곡절끝에 경선은 무산됐고, 본선에서 맞붙게 됐습니다.

통합 신공항 사업과 군위군의 대구 편입 등 굵직한 현안이 얽힌 가운데 격돌하는 국민의힘 후보와 현역 무소속 후보의 승부.

내일이 선거일이라면 누구를 지지할 것인지 유권자들에게 물어봤습니다.

김진열 후보 31.4%, 김영만 후보 53.4%로 오차범위를 벗어나는 격차를 보였습니다.

현재 지지하는 후보를 계속 지지할거냐는 질문에는 그렇다 84.4, 바뀔 수도 있다 13.3%로 조사됐습니다.

본인의 지지와 관계없이 당선 가능성에 대해서는 김진열 후보 33.1%, 김영만 후보 53.3%로 나왔습니다.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이 71.4%로 절대적 우위를 점했습니다.

통합신공항 유치 과정과 대구편입 등 현안사업이 차질없이 이행될 것으로 보는지 의견을 물어봤습니다.

그렇다는 긍정적 의견이 87.3%로 부정적 의견 9.1%를 앞질렀습니다.

군위군이 대구로 편입되면 교통과 의료,복지 등 각종 생활기반이 대구와 비슷한 수준으로 발전할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에는 80.7%가 그렇다고 답해 높은 기대치를 나타냈습니다.

이번 조사는 KBS와 영남일보가 에이스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일요일과 월요일 이틀간 실시됐습니다.

KBS 뉴스 김영재입니다.

촬영기자:김석현/그래픽:김현정·인푸름·김지현

[조사개요]
△조사의뢰 : 영남일보, KBS대구
△조사기관 : 에이스리서치
△조사일시 : 2022년 05월 22일 ~ 2022년 05월 23일
△대상: 경상북도 군위군 거주 만 18세 이상 남녀 500명
△조사방법 :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자동응답(ARS) 조사
△피조사자 선정 방법 : 무선/휴대전화 가상번호(82.0%) + 유선/무작위 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18.0%) 병행
△응답률 : 8.4%
△오차 보정 방법 : 2022년 04월 말 행정안전부 발표 주민등록인구통계 기준 셀가중 방식으로 성별·연령대별·권역별 가중치 부여
△표본오차 : 95% 신뢰수준에 ±4.4%포인트
△내용 : 군위군수 후보 지지도, 정당 지지도 등
※ 백분율 집계의 경우, 소수점 반올림 과정에서 99.9% 또는 100.1%로 나타나는 라운딩 에러(반올림 오차)가 발생할 수 있음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다운로드] 군위군_영남일보 KBS대구 통계표.pdf
https://news.kbs.co.kr/datafile/2022/05/20220525_2PtSfG.pdf
  • [대구·경북 여론조사] 군위군수 김진열31.4% vs 김영만53.4%
    • 입력 2022-05-24 19:28:42
    • 수정2022-05-25 18:45:24
    뉴스7(대구)
[앵커]

맞대결을 하는 군위군수 후보 두 명의 면면을 금방 보셨는데요.

이들을 바라보는 유권자들의 속마음은 어떨까요?

KBS와 영남일보의 공동여론조사.

김영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국민의힘이 군위군수 경선 맞상대로 정했던 김진열,김영만 두 후보.

우여곡절끝에 경선은 무산됐고, 본선에서 맞붙게 됐습니다.

통합 신공항 사업과 군위군의 대구 편입 등 굵직한 현안이 얽힌 가운데 격돌하는 국민의힘 후보와 현역 무소속 후보의 승부.

내일이 선거일이라면 누구를 지지할 것인지 유권자들에게 물어봤습니다.

김진열 후보 31.4%, 김영만 후보 53.4%로 오차범위를 벗어나는 격차를 보였습니다.

현재 지지하는 후보를 계속 지지할거냐는 질문에는 그렇다 84.4, 바뀔 수도 있다 13.3%로 조사됐습니다.

본인의 지지와 관계없이 당선 가능성에 대해서는 김진열 후보 33.1%, 김영만 후보 53.3%로 나왔습니다.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이 71.4%로 절대적 우위를 점했습니다.

통합신공항 유치 과정과 대구편입 등 현안사업이 차질없이 이행될 것으로 보는지 의견을 물어봤습니다.

그렇다는 긍정적 의견이 87.3%로 부정적 의견 9.1%를 앞질렀습니다.

군위군이 대구로 편입되면 교통과 의료,복지 등 각종 생활기반이 대구와 비슷한 수준으로 발전할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에는 80.7%가 그렇다고 답해 높은 기대치를 나타냈습니다.

이번 조사는 KBS와 영남일보가 에이스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일요일과 월요일 이틀간 실시됐습니다.

KBS 뉴스 김영재입니다.

촬영기자:김석현/그래픽:김현정·인푸름·김지현

[조사개요]
△조사의뢰 : 영남일보, KBS대구
△조사기관 : 에이스리서치
△조사일시 : 2022년 05월 22일 ~ 2022년 05월 23일
△대상: 경상북도 군위군 거주 만 18세 이상 남녀 500명
△조사방법 :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자동응답(ARS) 조사
△피조사자 선정 방법 : 무선/휴대전화 가상번호(82.0%) + 유선/무작위 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18.0%) 병행
△응답률 : 8.4%
△오차 보정 방법 : 2022년 04월 말 행정안전부 발표 주민등록인구통계 기준 셀가중 방식으로 성별·연령대별·권역별 가중치 부여
△표본오차 : 95% 신뢰수준에 ±4.4%포인트
△내용 : 군위군수 후보 지지도, 정당 지지도 등
※ 백분율 집계의 경우, 소수점 반올림 과정에서 99.9% 또는 100.1%로 나타나는 라운딩 에러(반올림 오차)가 발생할 수 있음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다운로드] 군위군_영남일보 KBS대구 통계표.pdf
https://news.kbs.co.kr/datafile/2022/05/20220525_2PtSfG.pdf
2022 지방선거 개표결과 보러가기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