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피겨 코치가 10대 제자 성폭행…또다시 불거진 체육계 성폭력
입력 2022.09.08 (00:15) 수정 2022.09.08 (00:19)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피겨 국가대표 출신 이규현 코치가 10대 제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됐습니다.

쇼트트랙 조재범 코치 사건이 3년밖에 지나지 않아 체육계가 또다시 따가운 시선을 받고 있습니다.

김기범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성폭행 혐의로 구속돼 재판에 넘겨진 지도자는 국가대표 출신 이규현 코치입니다.

빙속 스타 이규혁의 동생으로 나가노와 솔트레이크 올림픽에 출전했습니다.

이규현 코치는 올 초 대학에 입학한 열아홉 살 옛 제자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입학 축하를 이유로 함께 술을 마셨고 이때 성폭행을 저질렀다는 것이 피해자 측의 주장입니다.

이에 대해 이 코치 측 변호인은 범행 전부를 부인하는 건 아니지만, 실제 성관계로 이어지지는 않았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빙상경기연맹은 진상 조사 뒤 영구 제명 등 강력한 징계를 내놓을 방침입니다.

다만 이 코치가 현재 구치소에 수감돼 있어 직접 조사가 어려운 만큼 스포츠 윤리센터에 조사를 의뢰할 계획입니다.

[스포츠 윤리센터 관계자 : "현재 연맹으로부터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구치소에 있는 피신고인에게 면담을 요청하는 등 가능한 다양한 방법으로 조사를 추진할 계획입니다."]

체육계는 지난 2019년 새해 벽두 조재범 코치의 성폭력 사건이 일어 징계 기준을 강화하는 등 성폭력 비위 근절 대책을 내놨습니다.

하지만 3년 밖에 지나지 않아 비슷한 사건이 발생하면서 체육계의 성폭력 관련 도덕 불감증은 여전히 해결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기범입니다.

촬영기자:윤성욱/영상편집:권혁락
  • 피겨 코치가 10대 제자 성폭행…또다시 불거진 체육계 성폭력
    • 입력 2022-09-08 00:15:02
    • 수정2022-09-08 00:19:33
    뉴스라인
[앵커]

피겨 국가대표 출신 이규현 코치가 10대 제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됐습니다.

쇼트트랙 조재범 코치 사건이 3년밖에 지나지 않아 체육계가 또다시 따가운 시선을 받고 있습니다.

김기범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성폭행 혐의로 구속돼 재판에 넘겨진 지도자는 국가대표 출신 이규현 코치입니다.

빙속 스타 이규혁의 동생으로 나가노와 솔트레이크 올림픽에 출전했습니다.

이규현 코치는 올 초 대학에 입학한 열아홉 살 옛 제자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입학 축하를 이유로 함께 술을 마셨고 이때 성폭행을 저질렀다는 것이 피해자 측의 주장입니다.

이에 대해 이 코치 측 변호인은 범행 전부를 부인하는 건 아니지만, 실제 성관계로 이어지지는 않았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빙상경기연맹은 진상 조사 뒤 영구 제명 등 강력한 징계를 내놓을 방침입니다.

다만 이 코치가 현재 구치소에 수감돼 있어 직접 조사가 어려운 만큼 스포츠 윤리센터에 조사를 의뢰할 계획입니다.

[스포츠 윤리센터 관계자 : "현재 연맹으로부터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구치소에 있는 피신고인에게 면담을 요청하는 등 가능한 다양한 방법으로 조사를 추진할 계획입니다."]

체육계는 지난 2019년 새해 벽두 조재범 코치의 성폭력 사건이 일어 징계 기준을 강화하는 등 성폭력 비위 근절 대책을 내놨습니다.

하지만 3년 밖에 지나지 않아 비슷한 사건이 발생하면서 체육계의 성폭력 관련 도덕 불감증은 여전히 해결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KBS 뉴스 김기범입니다.

촬영기자:윤성욱/영상편집:권혁락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