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설 전 부산·울산 화폐공급 전년 대비 24% 줄어
입력 2023.01.20 (19:40) 수정 2023.01.20 (19:50) 뉴스7(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은행 부산본부가 설을 앞두고 부산·울산지역 금융기관에 공급한 화폐가 지난해 설보다 4분의 1가량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은행은 지난 9일부터 오늘(20일)까지 영업일 기준 10일 동안 부산, 울산 금융기관에 공급한 화폐 순 발행액은 4천462억 원으로 지난해보다 24%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은행은 금리 상승에 따른 예금 증가로 금융 기관 보유 현금이 늘어난 가운데, 설 연휴가 줄어든 영향이 있는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 설 전 부산·울산 화폐공급 전년 대비 24% 줄어
    • 입력 2023-01-20 19:40:49
    • 수정2023-01-20 19:50:29
    뉴스7(부산)
한국은행 부산본부가 설을 앞두고 부산·울산지역 금융기관에 공급한 화폐가 지난해 설보다 4분의 1가량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은행은 지난 9일부터 오늘(20일)까지 영업일 기준 10일 동안 부산, 울산 금융기관에 공급한 화폐 순 발행액은 4천462억 원으로 지난해보다 24%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은행은 금리 상승에 따른 예금 증가로 금융 기관 보유 현금이 늘어난 가운데, 설 연휴가 줄어든 영향이 있는 것으로 분석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