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랑스 대통령 “우크라이나에 전차 지원 가능”
입력 2023.01.23 (06:00) 수정 2023.01.23 (06:11)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프랑스가 만든 주력 전차를 우크라이나에 지원할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마크롱 대통령은 현지시간 22일 파리 엘리제궁에서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와 정상회담을 한 뒤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우크라이나에 전차를 지원하는 것이 갈등을 증폭시키거나 프랑스의 방어 능력을 약화해서는 안 된다는 조건을 달았습니다.

우크라이나는 서방에 전차 지원을 요구해왔지만 지금까진 영국만 주력 전차를 지원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 프랑스 대통령 “우크라이나에 전차 지원 가능”
    • 입력 2023-01-23 06:00:04
    • 수정2023-01-23 06:11:43
    뉴스광장 1부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프랑스가 만든 주력 전차를 우크라이나에 지원할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마크롱 대통령은 현지시간 22일 파리 엘리제궁에서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와 정상회담을 한 뒤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우크라이나에 전차를 지원하는 것이 갈등을 증폭시키거나 프랑스의 방어 능력을 약화해서는 안 된다는 조건을 달았습니다.

우크라이나는 서방에 전차 지원을 요구해왔지만 지금까진 영국만 주력 전차를 지원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