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도내 이장단 “도시계획조례 개정 재산권 침해”
입력 2023.03.03 (22:21) 수정 2023.03.03 (22:27)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찬반 논란이 거세게 일고 있는 도시계획조례 개정안에 대해 마을 이장들이 사유재산권 침해라며 철회를 촉구했습니다.

제주도이장단협의회는 오늘(3일) 도민카페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도의회의 도시계획조례 개정안 처리를 반대한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조례안은 해발 300m 이상 중산간 지역에서 공동주택과 숙박시설 건축을 제한하면서 난개발 방지와 재산권 침해의 찬반 목소리가 맞붙고 있습니다.

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는 오는 7일 조례 개정안을 심사할 예정입니다.
  • 제주도내 이장단 “도시계획조례 개정 재산권 침해”
    • 입력 2023-03-03 22:21:56
    • 수정2023-03-03 22:27:58
    뉴스9(제주)
찬반 논란이 거세게 일고 있는 도시계획조례 개정안에 대해 마을 이장들이 사유재산권 침해라며 철회를 촉구했습니다.

제주도이장단협의회는 오늘(3일) 도민카페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도의회의 도시계획조례 개정안 처리를 반대한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조례안은 해발 300m 이상 중산간 지역에서 공동주택과 숙박시설 건축을 제한하면서 난개발 방지와 재산권 침해의 찬반 목소리가 맞붙고 있습니다.

도의회 환경도시위원회는 오는 7일 조례 개정안을 심사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