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장면] 김광현vs유먼, 에이스의 리턴매치

입력 2012.10.23 (07:4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안녕하십니까.

스포츠 하이라이트, 아나운서 김현태입니다.

프로야구 SK와 롯데의 플레이오프, 결국 5차전에서 한국시리즈 진출팀이 가려졌는데요.

이정화 기자, 5차전, 양팀 선발 투수로 1차전 선발이었던 김광현 선수와 유먼 선수를 내세웠습니다.

역대 11번의 플레이오프 끝장승부에서 1차전 승리팀이 모두 10번이나 한국시리즈에 진출했기 때문에 SK는 자신감을 강하게 드러냈습니다. 1차전, 압도적인 피칭을 보였던 김광현이 나섰구요.

롯데 역시 13년만의 한국시리즈 진출을 위해 총력을 다짐한 가운데 1차전 호투했던 유먼이 나섰는데요.

양팀 모두 선발 이후 두 번째 투수가 승부의 관건이 될 전망입니다.

결과는 어떻게 나왔을지 SK와 롯데의 플레이오프 5차전.

주요장면으로 먼저 살펴보겠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주요장면] 김광현vs유먼, 에이스의 리턴매치
    • 입력 2012-10-23 07:43:58
    스포츠 하이라이트
안녕하십니까. 스포츠 하이라이트, 아나운서 김현태입니다. 프로야구 SK와 롯데의 플레이오프, 결국 5차전에서 한국시리즈 진출팀이 가려졌는데요. 이정화 기자, 5차전, 양팀 선발 투수로 1차전 선발이었던 김광현 선수와 유먼 선수를 내세웠습니다. 역대 11번의 플레이오프 끝장승부에서 1차전 승리팀이 모두 10번이나 한국시리즈에 진출했기 때문에 SK는 자신감을 강하게 드러냈습니다. 1차전, 압도적인 피칭을 보였던 김광현이 나섰구요. 롯데 역시 13년만의 한국시리즈 진출을 위해 총력을 다짐한 가운데 1차전 호투했던 유먼이 나섰는데요. 양팀 모두 선발 이후 두 번째 투수가 승부의 관건이 될 전망입니다. 결과는 어떻게 나왔을지 SK와 롯데의 플레이오프 5차전. 주요장면으로 먼저 살펴보겠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