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북, 연평도에 포격
역외환율 급등…금융시장 불안감 커
입력 2010.11.23 (22:2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의 연평도 포격 소식에 역외 환율이 급등하는 등 금융시장에도 불안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당장 내일 증시, 환율시장이 걱정입니다.

김태욱 기자입니다.

<리포트>

장 마감 직전에야 북한의 공격 소식이 알려지면서 오늘 시장은 충격을 비켜갔습니다.

그러나 해외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한때 40원 넘게 폭등해 1달러에 천180원까지 치솟았습니다.

<녹취> 손정철(대우증권) : "(역외환율이) 다시 안정세를 찾다가 사망자 얘기 나오면서 급격하게 올랐다가...다시 쭉 올라가는 추세죠."

우리나라의 신용위험을 보여주는 신용부도스와프, CDS 프리미엄도 큰 폭으로 상승하면서 불안감을 고스란히 반영했습니다.

한반도에 지정학적 리스크가 다시 부각되면서 국내 금융시장에도 긴장감이 감돌고 있습니다.

당장 내일 증시와 환율시장이 크게 출렁일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

실제로 주식시장 시간외거래에서 주요 종목들이 하한가에 가깝게 줄줄이 폭락했습니다.

특히 금융위기 극복 과정에서 겨우 끌어올린 한국의 대외 신인도가 다시 악화될 경우, 시장에 미치는 악영향은 더 커질 수 있습니다.

<인터뷰> 장보형(하나금융 연구위원) : "그동안 우리시장에 많이 유입됐던 외국인 자금이 일시에 대규모로 빠져나가면서 국내 금융시장을 크게 흔들 소지도 분명히 있다고 봐야될 것 같습니다."

그러나 과거 북한 이슈가 모두 단기적인 충격에 그친 만큼 이번 사태도 찻잔 속 태풍에 머물 것이란 시각도 적지 않습니다.

KBS 뉴스 김태욱입니다.
  • 역외환율 급등…금융시장 불안감 커
    • 입력 2010-11-23 22:22:39
    뉴스 9
<앵커 멘트>

북한의 연평도 포격 소식에 역외 환율이 급등하는 등 금융시장에도 불안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당장 내일 증시, 환율시장이 걱정입니다.

김태욱 기자입니다.

<리포트>

장 마감 직전에야 북한의 공격 소식이 알려지면서 오늘 시장은 충격을 비켜갔습니다.

그러나 해외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한때 40원 넘게 폭등해 1달러에 천180원까지 치솟았습니다.

<녹취> 손정철(대우증권) : "(역외환율이) 다시 안정세를 찾다가 사망자 얘기 나오면서 급격하게 올랐다가...다시 쭉 올라가는 추세죠."

우리나라의 신용위험을 보여주는 신용부도스와프, CDS 프리미엄도 큰 폭으로 상승하면서 불안감을 고스란히 반영했습니다.

한반도에 지정학적 리스크가 다시 부각되면서 국내 금융시장에도 긴장감이 감돌고 있습니다.

당장 내일 증시와 환율시장이 크게 출렁일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

실제로 주식시장 시간외거래에서 주요 종목들이 하한가에 가깝게 줄줄이 폭락했습니다.

특히 금융위기 극복 과정에서 겨우 끌어올린 한국의 대외 신인도가 다시 악화될 경우, 시장에 미치는 악영향은 더 커질 수 있습니다.

<인터뷰> 장보형(하나금융 연구위원) : "그동안 우리시장에 많이 유입됐던 외국인 자금이 일시에 대규모로 빠져나가면서 국내 금융시장을 크게 흔들 소지도 분명히 있다고 봐야될 것 같습니다."

그러나 과거 북한 이슈가 모두 단기적인 충격에 그친 만큼 이번 사태도 찻잔 속 태풍에 머물 것이란 시각도 적지 않습니다.

KBS 뉴스 김태욱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