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교황 한국 방문
‘교황 메시지 간직’…기념사업·성지순례 추진
입력 2014.08.19 (06:38) 수정 2014.08.19 (08:3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충북 음성 꽃동네 등 우리나라 곳곳을 방문해 사랑을 보여준 프란치스코 교황이 바티칸으로 돌아갔습니다.

교황이 남기고 간 평화와 화해의 메시지를 간직하기 위한 기념사업과 성지순례가 추진됩니다.

한성원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음성 꽃동네를 방문한 교황은 '낮은 곳을 향하라'는 평소 생각처럼, 지체장애인들과 예정 일정보다 한 시간 더 함께 했습니다.

교황은 떠났지만 교황이 남기고 간 깊은 감동은 사람들의 마음 속에 남아 있습니다.

<인터뷰> 김원곤(지체장애 1급) : "교황님의 안수를 받는 사람이 많이 없잖아요. 그런데 제가 그 은총을 받아 너무 감사하다고 생각했어요. 용기를 얻었죠."

꽃동네 측은 교황이 걸었던 이 길과 머물렀던 곳 등을 중심으로 표지석을 세우는 등 기념사업에 대한 논의에 들어갔습니다.

자치단체들도 교황이 다녀간 성지 등을 소개하는 사업을 본격 추진합니다.

충청북도는 우리나라 최초의 신학교 마을이자 천주교회의 두 번째 사제였던 최양업 신부의 사목지인 진천 배티성지와, 충북에서 가장 오래된 음성 감곡 성당 등 다섯 곳을 성지 순례 코스로 소개할 예정입니다.

이미 지난달, 인구의 90% 이상이 천주교 신자인 필리핀에, 성지 순례 관광상품을 내 놓는 등 연계 관광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서철(청주교구 선교사목국장) : "순교자들의 삶과 영성, 그 분들이 어떻게 살았는지 무엇을 중요하게 여겼는지 또 그것을 위해서 어떤 희생을 치뤘는지 또 그러면서도 얼마나 기쁘게 살았는지 이런 것들을 배울 수 있죠."

충청남도도 교황이 방문했던 당진 솔뫼성지와 서산 해미성지를 중심으로 성지 순례 코스를 마련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한성원입니다.
  • ‘교황 메시지 간직’…기념사업·성지순례 추진
    • 입력 2014-08-19 06:39:32
    • 수정2014-08-19 08:34:05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충북 음성 꽃동네 등 우리나라 곳곳을 방문해 사랑을 보여준 프란치스코 교황이 바티칸으로 돌아갔습니다.

교황이 남기고 간 평화와 화해의 메시지를 간직하기 위한 기념사업과 성지순례가 추진됩니다.

한성원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음성 꽃동네를 방문한 교황은 '낮은 곳을 향하라'는 평소 생각처럼, 지체장애인들과 예정 일정보다 한 시간 더 함께 했습니다.

교황은 떠났지만 교황이 남기고 간 깊은 감동은 사람들의 마음 속에 남아 있습니다.

<인터뷰> 김원곤(지체장애 1급) : "교황님의 안수를 받는 사람이 많이 없잖아요. 그런데 제가 그 은총을 받아 너무 감사하다고 생각했어요. 용기를 얻었죠."

꽃동네 측은 교황이 걸었던 이 길과 머물렀던 곳 등을 중심으로 표지석을 세우는 등 기념사업에 대한 논의에 들어갔습니다.

자치단체들도 교황이 다녀간 성지 등을 소개하는 사업을 본격 추진합니다.

충청북도는 우리나라 최초의 신학교 마을이자 천주교회의 두 번째 사제였던 최양업 신부의 사목지인 진천 배티성지와, 충북에서 가장 오래된 음성 감곡 성당 등 다섯 곳을 성지 순례 코스로 소개할 예정입니다.

이미 지난달, 인구의 90% 이상이 천주교 신자인 필리핀에, 성지 순례 관광상품을 내 놓는 등 연계 관광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서철(청주교구 선교사목국장) : "순교자들의 삶과 영성, 그 분들이 어떻게 살았는지 무엇을 중요하게 여겼는지 또 그것을 위해서 어떤 희생을 치뤘는지 또 그러면서도 얼마나 기쁘게 살았는지 이런 것들을 배울 수 있죠."

충청남도도 교황이 방문했던 당진 솔뫼성지와 서산 해미성지를 중심으로 성지 순례 코스를 마련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한성원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