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박 대통령 탄핵 심판·최순실 게이트
[K스타] 최순득 전 기사 “최 씨, 라디오 선곡도 지시”
입력 2016.11.28 (16:00) 수정 2016.11.28 (16:09) K-STAR
'비선 실세' 최순실의 둘째 언니 최순득이 연예인들과 수시로 골프를 치며 친분을 쌓았다는 증언이 나왔다.

27일 오후 국회 교육문화체육위원회 소속 국민의당 송기석 의원은 1997년부터 1년여간 최순득 운전기사로 일했던 A씨의 증언이 담긴 녹취록을 공개했다.

송 의원에 따르면, 운전기사 A씨는 최순득의 딸 장시호의 연세대 특례 입학 의혹을 증언하는 과정에서 최순득과 일부 연예인들의 관계를 언급했다.

A씨는 녹취록에서 "최 씨는 일주일에 세 번씩 지인들과 골프를 쳤다. 이름만 대면 아는 사람들"이라고 말했다.

A씨는 이어 "(골프를 함께 치는 사람 중) 탤런트들이 있었다. 매일 골프를 치고 놀러 다니는 것이 일이었다. 주로 친하게 지낸 것은 부부 사이인 L과 S, N과 K 등"이라며 구체적인 연예인 이름을 언급했다.

[연관기사] [연예수첩] 최순득 前 운전기사가 밝힌 ‘연예계 인맥

특히 녹취록에는 최순득이 라디오 프로그램 진행자에게 직접 전화를 걸어 선곡을 지시한 정황도 담겨 있어 최 씨 일가가 방송가에도 영향력을 미친 것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졌다.

A씨는 "(최 씨의 지시를 받아) 방송국에도 심부름을 했는데 누구누구에게 (봉투를) 가져다주라고 했다"고 말했다.

A씨는 또 평소 친하게 지내던 방송인 C씨가 진행하는 모 방송사의 유명 라디오 프로그램을 지목하며 "(최 씨가 라디오를 진행하는 연예인에게) 전화를 해 '뭐 좀 틀어라'하면 그 노래를 실제로 틀더라. 전화를 하면 (그 연예인이) 전화를 받더라"고 덧붙였다.

보도를 접한 누리꾼들은 "괜한 피해자 만들지 말고 실명 공개하라", "연예계, 체육계 등 손을 안 뻗은 곳이 없구나", "연예인이 연관되면 이슈 만들기 쉽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장값 논란' 등 최순실 일가가 연예계에 영향력을 끼쳤다는 의혹이 꾸준히 제기되자 이와 관련한 검찰 수사가 이뤄져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K스타 정혜정 kbs.sprinter@kbs.co.kr
  • [K스타] 최순득 전 기사 “최 씨, 라디오 선곡도 지시”
    • 입력 2016-11-28 16:00:50
    • 수정2016-11-28 16:09:59
    K-STAR
'비선 실세' 최순실의 둘째 언니 최순득이 연예인들과 수시로 골프를 치며 친분을 쌓았다는 증언이 나왔다.

27일 오후 국회 교육문화체육위원회 소속 국민의당 송기석 의원은 1997년부터 1년여간 최순득 운전기사로 일했던 A씨의 증언이 담긴 녹취록을 공개했다.

송 의원에 따르면, 운전기사 A씨는 최순득의 딸 장시호의 연세대 특례 입학 의혹을 증언하는 과정에서 최순득과 일부 연예인들의 관계를 언급했다.

A씨는 녹취록에서 "최 씨는 일주일에 세 번씩 지인들과 골프를 쳤다. 이름만 대면 아는 사람들"이라고 말했다.

A씨는 이어 "(골프를 함께 치는 사람 중) 탤런트들이 있었다. 매일 골프를 치고 놀러 다니는 것이 일이었다. 주로 친하게 지낸 것은 부부 사이인 L과 S, N과 K 등"이라며 구체적인 연예인 이름을 언급했다.

[연관기사] [연예수첩] 최순득 前 운전기사가 밝힌 ‘연예계 인맥

특히 녹취록에는 최순득이 라디오 프로그램 진행자에게 직접 전화를 걸어 선곡을 지시한 정황도 담겨 있어 최 씨 일가가 방송가에도 영향력을 미친 것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졌다.

A씨는 "(최 씨의 지시를 받아) 방송국에도 심부름을 했는데 누구누구에게 (봉투를) 가져다주라고 했다"고 말했다.

A씨는 또 평소 친하게 지내던 방송인 C씨가 진행하는 모 방송사의 유명 라디오 프로그램을 지목하며 "(최 씨가 라디오를 진행하는 연예인에게) 전화를 해 '뭐 좀 틀어라'하면 그 노래를 실제로 틀더라. 전화를 하면 (그 연예인이) 전화를 받더라"고 덧붙였다.

보도를 접한 누리꾼들은 "괜한 피해자 만들지 말고 실명 공개하라", "연예계, 체육계 등 손을 안 뻗은 곳이 없구나", "연예인이 연관되면 이슈 만들기 쉽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장값 논란' 등 최순실 일가가 연예계에 영향력을 끼쳤다는 의혹이 꾸준히 제기되자 이와 관련한 검찰 수사가 이뤄져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K스타 정혜정 kbs.sprinter@kbs.co.kr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