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박 대통령 탄핵 심판·최순실 게이트
최순실 등 구치소 청문회도 불참
입력 2016.12.26 (12:03) 수정 2016.12.26 (13:44)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 서울구치소에서 진행된 6차 '최순실 게이트' 청문회에도 최순실 씨 등 핵심 증인들이 불참했습니다.

국조특위는 수감동을 직접 방문해 최 씨 등을 심문하기로 의결하고 법무부 측과 실행방안을 논의하고 있습니다.

현장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상황 알아봅니다.

장덕수 기자! 최순실 씨에 대한 신문이 확정됐습니까?

<리포트>

네. 국회 최순실 국정농단 국조특위가, 최순실 씨를 신문하기 위한 마지막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법무부 교정본부와 최 씨의 수감동을 직접 방문해 신문하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는 건데요.

잠시 후 가능 여부가 결론날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최순실 씨와 안종범 전 수석, 정호성 전 비서관 등 세 명은, 특검 수사와 재판에 영향을 비칠 수 있다며 오늘도 청문회 출석을 거부했는데요.

국조특위가 구치소 측을 통해, 3차례 동행명령을 거부하면 벌금과 징역 5년 이하의 처벌을 받게 된다는 점을 전달했지만, 입장은 바뀌지 않았습니다.

국조특위는 이제 청문회 시작과 함께 최 씨 등 3명을 '국회 모욕죄'로 고발하기로 의결했습니다.

앞서 최 씨와 안 전 수석, 정 전 비서관 등은 그 동안 두 차례 청문회 출석 요구와 동행 명령을 거부했습니다.

특위 측은 이른바 '최순실 게이트'의 몸통인 이들 3명에 대한 조사 없이는 게이트의 실체를 밝힐 수 없다고 보고, 지난 1997년 한보게이트 이후 19년 만의 '구치소 청문회' 개최를 결정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구치소에서 KBS 뉴스 장덕수입니다.
  • 최순실 등 구치소 청문회도 불참
    • 입력 2016-12-26 12:08:04
    • 수정2016-12-26 13:44:35
    뉴스 12
<앵커 멘트>

오늘 서울구치소에서 진행된 6차 '최순실 게이트' 청문회에도 최순실 씨 등 핵심 증인들이 불참했습니다.

국조특위는 수감동을 직접 방문해 최 씨 등을 심문하기로 의결하고 법무부 측과 실행방안을 논의하고 있습니다.

현장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상황 알아봅니다.

장덕수 기자! 최순실 씨에 대한 신문이 확정됐습니까?

<리포트>

네. 국회 최순실 국정농단 국조특위가, 최순실 씨를 신문하기 위한 마지막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법무부 교정본부와 최 씨의 수감동을 직접 방문해 신문하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는 건데요.

잠시 후 가능 여부가 결론날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최순실 씨와 안종범 전 수석, 정호성 전 비서관 등 세 명은, 특검 수사와 재판에 영향을 비칠 수 있다며 오늘도 청문회 출석을 거부했는데요.

국조특위가 구치소 측을 통해, 3차례 동행명령을 거부하면 벌금과 징역 5년 이하의 처벌을 받게 된다는 점을 전달했지만, 입장은 바뀌지 않았습니다.

국조특위는 이제 청문회 시작과 함께 최 씨 등 3명을 '국회 모욕죄'로 고발하기로 의결했습니다.

앞서 최 씨와 안 전 수석, 정 전 비서관 등은 그 동안 두 차례 청문회 출석 요구와 동행 명령을 거부했습니다.

특위 측은 이른바 '최순실 게이트'의 몸통인 이들 3명에 대한 조사 없이는 게이트의 실체를 밝힐 수 없다고 보고, 지난 1997년 한보게이트 이후 19년 만의 '구치소 청문회' 개최를 결정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구치소에서 KBS 뉴스 장덕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