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저빔 방해’ 러시아 GK 실점 강한 불만

입력 2014.06.27 (21:53) 수정 2014.06.27 (22:26)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축구 팬들의 과도한 응원전, 특히, 상대편 선수들에게 레이저 빔을 쏴서 경기를 방해하는 비신사적인 행위가 논란이 돼고 있습니다.

실제로 16강행이 좌절된 러시아 팀의 감독은 이 레이저 빔 때문에 알제리에 패했다며 강하게 불만을 제기했습니다.

월드컵 이모저모 송승룡 기자가 들려드립니다.

<리포트>

1 대 0으로 앞서던 러시아가 알제리에 동점골을 허용하는 순간입니다.

이 골로 알제리는 16강에 올랐고, 러시아는 탈락했습니다.

시간를 돌려, 골이 들어가기 직전 상황.

러시아 골키퍼의 몸에 녹색 불빛이 어른거리고, 골키퍼가 화를 냅니다.

관중이 레이저 빔을 쏜 겁니다.

러시아의 파비오 카펠로 감독은 이 레이저 빔 때문에, 골키퍼가 잠시 앞을 보지 못하는 상황이었다며 분통을 터뜨렸습니다.

이번 월드컵에서 할리우드 액션을 가장 많이 한 나라는 어딜까?

월스트리트저널의 분석 결과, 브라질이 1위로 꼽혔습니다.

브라질 선수들은 모두 17번이나 넘어져, 3분 18초를 할리우드 액션에 소비했습니다.

그런가 하면, 온두라스는 할리우드 액션 시간이 가장 긴 나라로 꼽혔습니다.

총 길이는 무려 7분 40초나 됐습니다.

그런가하면, 본선 무대에 처음 출전한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선수들은 넘어져도 벌떡 일어났는데요.

할리우드 액션 시간이 단 24초로 가장 짧았습니다.

미국과 독일전.

공을 받으려 달려가던 선수가 심판과 부딪히고 맙니다.

보통의 경우라면 프리킥이 주어지는 상황 하지만 상대가 심판이어서 심판의 멋적은 미소 속에 경기는 다시 진행됩니다.

KBS 뉴스 송승룡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레이저빔 방해’ 러시아 GK 실점 강한 불만
    • 입력 2014-06-27 21:54:15
    • 수정2014-06-27 22:26:32
    뉴스 9
<앵커 멘트>

축구 팬들의 과도한 응원전, 특히, 상대편 선수들에게 레이저 빔을 쏴서 경기를 방해하는 비신사적인 행위가 논란이 돼고 있습니다.

실제로 16강행이 좌절된 러시아 팀의 감독은 이 레이저 빔 때문에 알제리에 패했다며 강하게 불만을 제기했습니다.

월드컵 이모저모 송승룡 기자가 들려드립니다.

<리포트>

1 대 0으로 앞서던 러시아가 알제리에 동점골을 허용하는 순간입니다.

이 골로 알제리는 16강에 올랐고, 러시아는 탈락했습니다.

시간를 돌려, 골이 들어가기 직전 상황.

러시아 골키퍼의 몸에 녹색 불빛이 어른거리고, 골키퍼가 화를 냅니다.

관중이 레이저 빔을 쏜 겁니다.

러시아의 파비오 카펠로 감독은 이 레이저 빔 때문에, 골키퍼가 잠시 앞을 보지 못하는 상황이었다며 분통을 터뜨렸습니다.

이번 월드컵에서 할리우드 액션을 가장 많이 한 나라는 어딜까?

월스트리트저널의 분석 결과, 브라질이 1위로 꼽혔습니다.

브라질 선수들은 모두 17번이나 넘어져, 3분 18초를 할리우드 액션에 소비했습니다.

그런가 하면, 온두라스는 할리우드 액션 시간이 가장 긴 나라로 꼽혔습니다.

총 길이는 무려 7분 40초나 됐습니다.

그런가하면, 본선 무대에 처음 출전한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선수들은 넘어져도 벌떡 일어났는데요.

할리우드 액션 시간이 단 24초로 가장 짧았습니다.

미국과 독일전.

공을 받으려 달려가던 선수가 심판과 부딪히고 맙니다.

보통의 경우라면 프리킥이 주어지는 상황 하지만 상대가 심판이어서 심판의 멋적은 미소 속에 경기는 다시 진행됩니다.

KBS 뉴스 송승룡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