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민족 대명절 올 한가위는…
애견호텔 가격 부담 불구…“추석 연휴 빈방 없어요”
입력 2015.09.24 (07:43) 수정 2015.09.24 (13:57)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반려견을 키우는 분들은 추석 연휴가 다가오면 고민이 생깁니다.

귀성길이나 여행길에 개를 데리고 다니기가 힘들고 그렇다고 며칠씩 집에 홀로 두기에는 마음이 편치 않기 때문입니다.

그래서인지, 적지 않은 돈을 내야 하는데도 애견호텔의 추석 연휴 예약은 마감된 지 오래라고 합니다.

정유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때로는 귀여운 모습으로 애교를 부리고, 때로는 믿음직한 모습으로 사람들의 좋은 친구가 되는 애완견들...

가정주부인 정혜승 씨는 명절 연휴가 다가올 때마다 고민이 큽니다.

15년 전부터 키운 애완견을 데리고 움직이자니 너무 힘들고, 집에 놓고 떠나자니 마음이 편치 않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정혜승(서울시 성동구) : "아는분들한테 맡기려고 해도 그분들도 어딜 가시잖아요, 추석이다 명절 쇠러. 그러니까 맡길 수가 없죠."

정 씨 같은 고민을 하는 애견인들이 늘면서 이른바 '애견 호텔'이 최근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좁은 유리상자는 옛말입니다.

다른 개들과 재미있게 뛰어 놀고 전용 욕조에서 거품 목욕을 합니다.

인형과 장난감으로 꾸며진 방에서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도 있습니다.

여행을 떠난 주인은 애완견의 모습을 CCTV를 통해 실시간으로 볼 수 있습니다.

하룻밤 이용료가 적게는 2만 원에서 많게는 10만 원을 훌쩍 넘지만, 상당수 예견호텔의 추석 명절 기간 예약이 끝났을 만큼 애완견을 맡기려는 수요가 많습니다.

<인터뷰> 애견호텔 주인 : "집에 혼자 놔두는 거보다 여기 이렇게 미용실도 있고 관리할 수 있는 데서..."

애완견을 기르는 인구가 늘어나면서 애견 관련 산업도 빠르게 성장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유진입니다.
  • 애견호텔 가격 부담 불구…“추석 연휴 빈방 없어요”
    • 입력 2015-09-24 07:46:11
    • 수정2015-09-24 13:57:12
    뉴스광장
<앵커 멘트>

반려견을 키우는 분들은 추석 연휴가 다가오면 고민이 생깁니다.

귀성길이나 여행길에 개를 데리고 다니기가 힘들고 그렇다고 며칠씩 집에 홀로 두기에는 마음이 편치 않기 때문입니다.

그래서인지, 적지 않은 돈을 내야 하는데도 애견호텔의 추석 연휴 예약은 마감된 지 오래라고 합니다.

정유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때로는 귀여운 모습으로 애교를 부리고, 때로는 믿음직한 모습으로 사람들의 좋은 친구가 되는 애완견들...

가정주부인 정혜승 씨는 명절 연휴가 다가올 때마다 고민이 큽니다.

15년 전부터 키운 애완견을 데리고 움직이자니 너무 힘들고, 집에 놓고 떠나자니 마음이 편치 않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정혜승(서울시 성동구) : "아는분들한테 맡기려고 해도 그분들도 어딜 가시잖아요, 추석이다 명절 쇠러. 그러니까 맡길 수가 없죠."

정 씨 같은 고민을 하는 애견인들이 늘면서 이른바 '애견 호텔'이 최근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좁은 유리상자는 옛말입니다.

다른 개들과 재미있게 뛰어 놀고 전용 욕조에서 거품 목욕을 합니다.

인형과 장난감으로 꾸며진 방에서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도 있습니다.

여행을 떠난 주인은 애완견의 모습을 CCTV를 통해 실시간으로 볼 수 있습니다.

하룻밤 이용료가 적게는 2만 원에서 많게는 10만 원을 훌쩍 넘지만, 상당수 예견호텔의 추석 명절 기간 예약이 끝났을 만큼 애완견을 맡기려는 수요가 많습니다.

<인터뷰> 애견호텔 주인 : "집에 혼자 놔두는 거보다 여기 이렇게 미용실도 있고 관리할 수 있는 데서..."

애완견을 기르는 인구가 늘어나면서 애견 관련 산업도 빠르게 성장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유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