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북한 3대 세습
군사 중시…개혁·개방 가능성 낮아
입력 2010.10.11 (22:2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 권력기관들도 김정일 위원장에게 충성 서약을 했는데요,

군을 제일 중시한다는 내용이 담겨있어 3대 세습 이후에도 개혁,개방을 기대하기 어려울 것 같습니다.

김기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어제 북한 권력기관들은 김정일 위원장에게 충성을 서약했습니다.

서약문에는 '군'을 제일 중요하게 생각하며 군대 강화와 국방공업 발전이 최우선이라는 다짐이 담겼습니다.

핵을 보유하고 인공위성을 제작해 발사한 것도 선군정치 덕분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조선중앙TV : "김정일 장군님을 총 비서로 추대하고 김정은 동지를 당 중앙 군사위 부위원장으로 모신 것은 크나큰 감격..."

충성서약은 김정일식 선군정치가 계속된다는 뜻으로 풀이됩니다.

개혁 개방이 비집고 들어갈 틈은 좁아 보입니다.

<인터뷰> 조명철(대외경제정책연구원/국제개발협력센터소장) : "김정은 체제를 유지 관리하는 것이 가장 큰 정책적 목표라고 한다면 북한의 개혁개방은 일정한 한계를 갖고 나타날 수 밖에 없다."

선군정치는 총과 핵을 기반으로 한 군사독재로 체제가 흔들릴 때마다 미국과 남한을 위협세력으로 지목했습니다.

이런 기조가 앞으로도 계속된다는 얘기입니다.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 군사 중시…개혁·개방 가능성 낮아
    • 입력 2010-10-11 22:21:03
    뉴스 9
<앵커 멘트>

북한 권력기관들도 김정일 위원장에게 충성 서약을 했는데요,

군을 제일 중시한다는 내용이 담겨있어 3대 세습 이후에도 개혁,개방을 기대하기 어려울 것 같습니다.

김기현 기자입니다.

<리포트>

어제 북한 권력기관들은 김정일 위원장에게 충성을 서약했습니다.

서약문에는 '군'을 제일 중요하게 생각하며 군대 강화와 국방공업 발전이 최우선이라는 다짐이 담겼습니다.

핵을 보유하고 인공위성을 제작해 발사한 것도 선군정치 덕분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조선중앙TV : "김정일 장군님을 총 비서로 추대하고 김정은 동지를 당 중앙 군사위 부위원장으로 모신 것은 크나큰 감격..."

충성서약은 김정일식 선군정치가 계속된다는 뜻으로 풀이됩니다.

개혁 개방이 비집고 들어갈 틈은 좁아 보입니다.

<인터뷰> 조명철(대외경제정책연구원/국제개발협력센터소장) : "김정은 체제를 유지 관리하는 것이 가장 큰 정책적 목표라고 한다면 북한의 개혁개방은 일정한 한계를 갖고 나타날 수 밖에 없다."

선군정치는 총과 핵을 기반으로 한 군사독재로 체제가 흔들릴 때마다 미국과 남한을 위협세력으로 지목했습니다.

이런 기조가 앞으로도 계속된다는 얘기입니다.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