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어디든 찾아가는 깜짝 운동회 ‘스포츠 박스’
입력 2015.06.04 (21:52) 수정 2015.06.04 (22:4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작은 트럭에 스포츠 용품들을 싣고 깜짝 운동회를 열어주는 생활 체육 전도사들이 있습니다.

1년 365일 생활 체육 현장을 직접 찾아가며 스포츠 저변 확산에 나서는 이들을 김기범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경기도 화성의 한 초등학교에 반가운 손님이 찾아왔습니다.

트럭 문이 열리자 그 안에는 각종 스포츠 용품들이 가득합니다.

훌라후프와 배드민턴은 물론 평소에 쉽게 접하지 못한 이색 스포츠도 즐길 수 있습니다.

<인터뷰> 김석주(초등학생) : "체육시간에는 달리기만해서 따분했는데 저런 거 하니까 신기하고 재미있었어요"

스포츠 박스는 학교 뿐 아니라 일반 시민들도 찾아갑니다.

<녹취> "스포츠 박스 생활체육 뉴스포츠 무료체험 시작하겠습니다"

가볍게 산책하러 온 시민들도 쉽고 다양한 운동을 통해 상쾌하게 땀흘립니다.

<인터뷰> 이수영 : "집에서 운동 기구 안 갖고 나와도 재미있게 즐길 수 있어 좋네요."

생활 체육 보급 확산을 위해 경기도 체육회가 3월부터 시작한 스포츠 박스는, 일주일에 5번 경기도 일대 55곳을 누비며 스포츠 전도사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허남진(경기도 생활체육회) : "공원에 운동하러 오신 분들이 저희 만나서 6시간동안이나 운동한 적도 있어요"

움직이는 작은 체육관인 스포츠 박스는 생활 체육 저변 확대를 위해 쉼없이 계속 달려갑니다.

KBS 뉴스 김기범입니다.
  • 어디든 찾아가는 깜짝 운동회 ‘스포츠 박스’
    • 입력 2015-06-04 21:56:13
    • 수정2015-06-04 22:42:57
    뉴스 9
<앵커 멘트>

작은 트럭에 스포츠 용품들을 싣고 깜짝 운동회를 열어주는 생활 체육 전도사들이 있습니다.

1년 365일 생활 체육 현장을 직접 찾아가며 스포츠 저변 확산에 나서는 이들을 김기범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경기도 화성의 한 초등학교에 반가운 손님이 찾아왔습니다.

트럭 문이 열리자 그 안에는 각종 스포츠 용품들이 가득합니다.

훌라후프와 배드민턴은 물론 평소에 쉽게 접하지 못한 이색 스포츠도 즐길 수 있습니다.

<인터뷰> 김석주(초등학생) : "체육시간에는 달리기만해서 따분했는데 저런 거 하니까 신기하고 재미있었어요"

스포츠 박스는 학교 뿐 아니라 일반 시민들도 찾아갑니다.

<녹취> "스포츠 박스 생활체육 뉴스포츠 무료체험 시작하겠습니다"

가볍게 산책하러 온 시민들도 쉽고 다양한 운동을 통해 상쾌하게 땀흘립니다.

<인터뷰> 이수영 : "집에서 운동 기구 안 갖고 나와도 재미있게 즐길 수 있어 좋네요."

생활 체육 보급 확산을 위해 경기도 체육회가 3월부터 시작한 스포츠 박스는, 일주일에 5번 경기도 일대 55곳을 누비며 스포츠 전도사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허남진(경기도 생활체육회) : "공원에 운동하러 오신 분들이 저희 만나서 6시간동안이나 운동한 적도 있어요"

움직이는 작은 체육관인 스포츠 박스는 생활 체육 저변 확대를 위해 쉼없이 계속 달려갑니다.

KBS 뉴스 김기범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