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010 학교체육 새로운 시작
재미없는 천편일률 체육 ‘다양화 절실’
입력 2010.10.07 (22:14) 수정 2010.10.07 (22:19)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우리나라 대부분의 체육시간은 일부 제한된 종목으로만 이뤄지는게 사실인데요.



이에 교과부와 문광부가 천편일률적인 체육 수업을 다양화할 수 있는 대안찾기에 나섰습니다.



이정화 기자입니다.



<리포트>



서울 시내 한 중학교 체육 시간.



모든 학생들이 축구공이나 농구공에만 매달립니다.



제한된 교사와 공간, 비용 탓에 개인의 운동 역량을 고려하지 않은 체육 수업은 당연히 흥미를 반감시킵니다.



<인터뷰>이정범(00고등학교 3학년) : "체육 교과서에는 많은 게 나와 있는데, 실제로 할 수 있는 건 한정돼 있으니까 좀 많이할 수 있으면 좋은데 안타까워요.’



체육 수업의 활성화를 위해 교과부가 흥미를 끌 수있는 모델 개발에 착수했습니다.



원어민과 함께하는 스포츠 잉글리시 캠프, 국어와 체육을 접목한 스포츠 백일장 등 창의적인 체육수업을 개발 중입니다.



또, 내후년까지 500개 학교를 체육교육 선도학교로 지정해, 체육시간 다양화를 추진할 계획입니다.



오는 2015년까지 5개년 활성화 방안에 따른 예산 책정만도 5127억 원 규모입니다.



<인터뷰>박희근(교과부 보건위생과 과장) : "복합적인 체육 모델을 내년부터 보급화할 계획입니다."



계획 발표는 어렵지 않습니다.학생들의 감성과 신체를 발달시키는 지속적인 프로그램 개발과 적극적인 실천만이 체육 교육의 올바른 대안이 될수 있습니다.



KBS 뉴스 이정화입니다.
  • 재미없는 천편일률 체육 ‘다양화 절실’
    • 입력 2010-10-07 22:14:30
    • 수정2010-10-07 22:19:12
    뉴스 9
<앵커 멘트>



우리나라 대부분의 체육시간은 일부 제한된 종목으로만 이뤄지는게 사실인데요.



이에 교과부와 문광부가 천편일률적인 체육 수업을 다양화할 수 있는 대안찾기에 나섰습니다.



이정화 기자입니다.



<리포트>



서울 시내 한 중학교 체육 시간.



모든 학생들이 축구공이나 농구공에만 매달립니다.



제한된 교사와 공간, 비용 탓에 개인의 운동 역량을 고려하지 않은 체육 수업은 당연히 흥미를 반감시킵니다.



<인터뷰>이정범(00고등학교 3학년) : "체육 교과서에는 많은 게 나와 있는데, 실제로 할 수 있는 건 한정돼 있으니까 좀 많이할 수 있으면 좋은데 안타까워요.’



체육 수업의 활성화를 위해 교과부가 흥미를 끌 수있는 모델 개발에 착수했습니다.



원어민과 함께하는 스포츠 잉글리시 캠프, 국어와 체육을 접목한 스포츠 백일장 등 창의적인 체육수업을 개발 중입니다.



또, 내후년까지 500개 학교를 체육교육 선도학교로 지정해, 체육시간 다양화를 추진할 계획입니다.



오는 2015년까지 5개년 활성화 방안에 따른 예산 책정만도 5127억 원 규모입니다.



<인터뷰>박희근(교과부 보건위생과 과장) : "복합적인 체육 모델을 내년부터 보급화할 계획입니다."



계획 발표는 어렵지 않습니다.학생들의 감성과 신체를 발달시키는 지속적인 프로그램 개발과 적극적인 실천만이 체육 교육의 올바른 대안이 될수 있습니다.



KBS 뉴스 이정화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