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2 런던올림픽
런던서 울려 퍼지는 “대한민국”
입력 2012.07.22 (21:53)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런던 등 영국 교민들은 한국 선수단을 위해 조직적인 지원과 응원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또 K-POP 등 한류에 매료된 영국인들도 자발적으로 한국 응원단을 구성했습니다.



런던에서 정충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대형 태극기가 펼쳐지고 대한민국의 함성이 울려 퍼집니다.



사물놀이의 흥겨운 가락, 오 필승 코리아와 파도 타기까지.



남녀노소없이 하나된 응원 열기가 광장을 가득 채웁니다.



<녹취> 홍경의/홍연의(남매) : "오 필승 코리아. 대한민국 파이팅!"



교민들은 응원은 물론 한식을 제공하는 등 한국 선수단을 적극 지원할 생각입니다.



<인터뷰> 김근경(교민) : "아이들과 경기장에서 응원할게요. 한국에서도 열심히 응원해 주세요."



2002년 월드컵부터 시작된 한국의 응원 문화는 이제 세계적인 자랑입니다.



<인터뷰> 셰이퍼(독일 ZDF 기자) : "이런 응원은 처음 봅니다. 아이부터 어른까지 하나되는 모습이 정말 인상적입니다."



교민들은 K-POP등 한류 열기와 함께 올림픽에서 좋은 성적을 낸다면 한국의 위상이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한국 음악과 문화에 매료된 영국인들도 한국 선수단의 응원단을 자청했습니다.



자발적으로 응원가를 연습한 이들은 직접 경기장도 찾아 코리아를 외칠 계획입니다.



런던에서 KBS 뉴스 정충희입니다.
  • 런던서 울려 퍼지는 “대한민국”
    • 입력 2012-07-22 21:53:14
    뉴스 9
<앵커 멘트>



런던 등 영국 교민들은 한국 선수단을 위해 조직적인 지원과 응원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또 K-POP 등 한류에 매료된 영국인들도 자발적으로 한국 응원단을 구성했습니다.



런던에서 정충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대형 태극기가 펼쳐지고 대한민국의 함성이 울려 퍼집니다.



사물놀이의 흥겨운 가락, 오 필승 코리아와 파도 타기까지.



남녀노소없이 하나된 응원 열기가 광장을 가득 채웁니다.



<녹취> 홍경의/홍연의(남매) : "오 필승 코리아. 대한민국 파이팅!"



교민들은 응원은 물론 한식을 제공하는 등 한국 선수단을 적극 지원할 생각입니다.



<인터뷰> 김근경(교민) : "아이들과 경기장에서 응원할게요. 한국에서도 열심히 응원해 주세요."



2002년 월드컵부터 시작된 한국의 응원 문화는 이제 세계적인 자랑입니다.



<인터뷰> 셰이퍼(독일 ZDF 기자) : "이런 응원은 처음 봅니다. 아이부터 어른까지 하나되는 모습이 정말 인상적입니다."



교민들은 K-POP등 한류 열기와 함께 올림픽에서 좋은 성적을 낸다면 한국의 위상이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한국 음악과 문화에 매료된 영국인들도 한국 선수단의 응원단을 자청했습니다.



자발적으로 응원가를 연습한 이들은 직접 경기장도 찾아 코리아를 외칠 계획입니다.



런던에서 KBS 뉴스 정충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